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님을 위한 행진곡' 최초 녹음본 복원

민중가요 '님을 위한 행진곡'의 최초 녹음본이 디지털 음원으로 복원됐다. 5·18기념재단은 '님을 위한 행진곡' 최초 녹음본을 수록한 음반 '오월2'를 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님을 위한 행진곡'은 1981년 백기완의 시 '묏비나리'를 소설가 황석영이 전남 광주 자택에서 개작하고 당시 전남대생이던 작곡가 김종률이 곡을 붙여 만들어졌다.

당시 황씨 자택에 모인 문인 10여 명은 윤상원·박기순 열사의 영혼결혼식에 바칠 노래극을 만들기로 뜻을 모으고 5·18의 모든 희생자를 '님'으로 지칭했다. 마이크 없이 기타와 카세트 레코더 만으로 녹음을 했다. 소리가 집 밖으로 새나가지 않도록 담요로 창문을 가린 채였다.
음반 제작 총감독을 맡은 박종화(53) 작곡가는 노래를 부른 오정묵(오창규) 전 광주MBC PD와 자신이 보관해온 원본 테이프에서 음원을 추출했다. 기획·기록 음반 2매로 구성된 오월2는 '님을 위한 행진곡' 뿐만 아니라 5·18 이후 현재까지 불리는 민중가요 12곡의 디지털 음원을 담았다. 기록음반에는 5·18 당시 전남대 총학생회장이던 박관현의 육성도 실려 있다.

5·18재단은 지난해부터 5·18 진상규명과 정신 계승을 위해 민중이 즐겨 불렀던 노래를 발굴해 새 음반으로 제작해 발매해왔다. 음반은 27일 광주광역시 서구 쌍촌동 5·18 기념문화센터에서 열리는 '2016 오월음악과 함께하는 송년회'에서 공개된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