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지민, 박유천 성폭행 사건 언급 "친했었는데…"

[사진 채널A 캡처]

[사진 채널A 캡처]

개그맨 김지민이 박유천의 성폭행 피소 사건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 출연한 김지민은 박유천에 대해 의견을 밝혔다. 김지민은 "나는 진짜 놀랐던 게, 내가 박유천이랑 안다. 좀 친했었는데"라고 입을 열었다.

김지민은 "내가 아는 박유천은 처음에 느낀 게 정말 일반인 친구 같다는 걸 많이 느꼈다. 아이돌스럽지 않게 다가가기 되게 쉬웠고, 소탈하고, 소박하다"고 밝혔다.
추천 기사
이어 "또 소문도 되게 좋은 게, 어른들한테 예의가 바르다. 그래서 나는 이번 성폭행 사건으로 너무 놀라서 내가 아는 박유천이 맞나 싶을 정도였다"고 고백했다.

박유천은 수사 결과 성폭행 혐의에 대해서는 증거불충분 무혐의를 받았지만, 성매매 및 사기 혐의는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상태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