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복지부 “차병원 회장일가 불법 제대혈 주사”

차광렬 차병원그룹 총괄회장 일가가 제대혈 주사를 불법적으로 맞아온 사실이 보건복지부 조사결과 26일 확인됐다. 지난해 1월부터 차 회장은 3회, 부인은 2회, 차 회장의 아버지는 4회 제대혈 주사를 분당차병원에서 맞았다는 것이다. 병원은 이들의 진료기록을 남기지 않았다. 복지부는 차병원을 제대혈법과 의료법을 위반한 혐의로 형사고발할 방침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