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엄정화 "예전의 인기 되찾으리란 기대 없다" 컴백 소감



가수 엄정화가 26일 신곡 발표 무대를 앞두고 떨리는 심경을 전했다.

엄정화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 앨범으로 예전의 인기를 되찾으리라는 기대나 포부는 없다"고 말문을 열며 컴백 소감을 밝혔다.

그는 "우리나라에서 여자솔로 가수로서 제 나이에 해내기엔 제약이 너무 많다"며 "여전히 멋지게 무대에 설 수 있고 새로운 노래를 부를 수 있다는 걸 증명하고 싶었다"고 했다.


이어 "오늘 첫 무대를 갖는다. 대기실에 앉아 있으니 마음이 너무 일렁인다. 울고 싶을 만큼 감사할 분들이 너무 많다"며 가수 윤종신과 프로듀서 조영철, 작사가 김이나 등을 언급한 뒤 "오늘 이 소중한 무대를 즐기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엄정화는 이날 '2016 SAF 가요대전'에서 신곡 퍼포먼스를 공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