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역대급 토론' 손석희 진행, 전원책˙유시민˙유승민˙이재명 패널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JTBC '뉴스룸'이  1월2일 신년특집 토론으로 새해의 문을 연다.

26일 JTBC '뉴스룸' 측은 "내년 1월 2일 월요일 오후 9시부터 100분간 '2017년 한국 어디로 가나'라는 주제로 신년특집 대토론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년특집 토론에는 최근 새누리당을 탈당한 유승민 의원, 이재명 성남시장, 전원책 변호사, 유시민 작가가 패널로 참가한다.

전원책 변호사와 유시민 작가는 JTBC 프로그램 '썰전'에서 매주 시원한 입담과 시사 분석을 선보였다. 신당 창당을 앞두고 있는 유승민 의원 역시 과거 토론회에서 논리정연한 모습을 보이며 주목을 받았다. 이재명 시장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주도하며 대선주자로 급부상했다.
추천 기사
특히 이번 토론회에는 100명의 방청객이 초청될 예정이다. 방청객들은 직접 패널들과 함께 토론에 참여한다.  SNS를 통한 시청자들의 의견도 실시간으로 토론 방송에 반영될 예정이다.

탄핵 심판을 앞두고 있는 혼란스러운 정국에 이번 토론회가 날카로운 해법을 제시할 수 있을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