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KBS 연예대상‘에 등장한 유민상의 스케치북 애드립

[사진 이하 KBS2 캡처]

유민상이 ‘KBS 연예대상‘에서 재치있는 스케치북 애드리브를 선보였다.

지난 24일 열린 '2016 KBS 연예대상‘에서 후배 개그맨 김승혜가 코미디 부문 여자 신인상을 받자 유민상은 스케치북에 ‘SBS에서 온 김승혜, KBS 상 축하’라고 적었다. 김승혜는 지난 2007년 SBS 개그맨으로 데뷔해 9년 만에 신인상을 받았다.
하지만 김승혜의 수상소감이 길어지자 유민상은 스케치북에 ‘길어’ 라고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승혜는 “길어서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라며 수상소감을 마무리했다.
코미디 부문 남자 우수상을 수상한 송영길이 수상소감을 시작하자 유민상은 흐뭇하다는 듯한 표정을 지으며 “제가 키운 앱니다”라고 적어 카메라에 비췄다.
또한 코미디 부문 여자 우수상을 수상한 이현정의 수상소감 도중에 유민상은 “축하해 박보검씨한테 상 받는 거”라고 스케치북에 적었다.
유민상은 코미디 남자 최수우상을 받았다. 그는 “KBS에서 주차비를 받는다는 이야기가 있다”며 “저희 개그맨들은 거의 24시간동안 주차를 해놓기 때문에 이대로 가다간 한 달에 수 십 만원씩 내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후배들은 돈이 없다. 잘 부탁드린다”고 말하며 후배 개그맨들을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