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 지하철 5~8호선, 휴대폰 보조배터리 무료 대여

서울 지하철 5~8호선이 26일부터 보조 배터리 무료 대여를 시작한다.

서울도시철도공사는 휴대용 충전기를 무료로 빌려주는 '해피스팟(Happy Spot)' 서비스를 지하철 5~8호선 152개역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무인 대여기는 157대가 설치됐으며 보조 배터리는 총 1만5700개이다.

휴대폰 충전이 필요한 경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해피스팟'을 설치하고 회원 가입한 후 무인대여기를 통해 보조 배터리를 받으면 된다. 3시간까지 무료이며 시간 초과시 반납지연료가 부과된다.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무료 잔여 사용 시간과 반납 예약 서비스, 양도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나열 도시철도공사 사장직무대행은 "휴대폰이 생활필수품으로 자리 잡은 만큼 배터리가 바닥나 곤란했던 경험은 누구나 한 번쯤은 있었을 것"이라며 "시민들의 IT 복지 향상을 위해 공사에서 마련한 해피스팟 서비스에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