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명진 “이완영 당 윤리위에 회부”

인명진

인명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에 내정된 인명진(갈릴리교회 목사) 전 한나라당 윤리위원장이 23일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가장 먼저 이완영 의원을 (최순실 국정조사 특위 위원에서) 물러나게 하겠다”며 “당 윤리위원회에 회부해 응분의 책임을 지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새누리 비대위원장 내정돼

국조특위에서 당 간사를 맡고 있는 이 의원은 최근 청문회 증인인 정동춘 K스포츠재단 이사장 등과 사전에 접촉해 말을 맞춘 의혹을 받고 있다.
 
관련 기사
인 내정자는 윤리위원장 시절인 2008년 ‘저승사자’란 별명을 얻었다. 탈당을 결의한 비박계 의원들에 대해선 “(탈당의) 직접적인 계기가 되는 것이 원내대표 선거와 비대위원장 문제인데, 보수정당이 분열하는 원인이 되지 못한다고 생각한다” 고 밝혔다.

박유미 기자 yumi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