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찰, 트럭 몰고 JTBC 돌진한 40대 남성에 구속영장 신청

 
JTBC 사옥에 트럭을 몰고 돌진한 40대 남성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전날 오후 7시 25분쯤 상암동 JTBC 사옥 1층 정문을 향해 1톤 트럭을 몰고 돌진한 혐의(특수손괴)로 김모(45)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0일 밝혔다.

당시 김씨는 건물 정문을 향해 10차례 후진과 전진을 반복했지만 차체가 문 사이에 껴 움직이지 않아 내부 침입에는 실패했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JTBC 출입문 유리가 깨지고 틀이 휘어지는 등 기물파손이 발생했다.
19일 오후 7시 25분께 서울 마포구 JTBC사옥 1층으로 해병대 복장을 한 남성이 트럭을 몰고 돌진, 로비 입구가 파손돼 있다. [사진=뉴시스]
19일 오후 7시 25분께 서울 마포구 JTBC사옥 1층으로 해병대 복장을 한 남성이 트럭을 몰고 돌진, 로비 입구가 파손돼 있다. [사진=뉴시스]
해병대 출신인 김씨는 해병대 군복을 입고 있었고 김씨가 몰고 온 트럭 화물칸에는 ‘비상시국입니다! 헌법 제1조 2항 의거 제19대 대통령으로 손석희(JTBC 앵커) 추천합니다’라고 쓰인 플래카드가 있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비선실세 국정농단 사태 등 현 시국에 불만을 품고 범행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김씨는 “이 시국을 해결할 사람은 손석희밖에 없는데 연락할 방법이 없어 이렇게라도 의사를 표현하려 했다”고 진술했다.

백수진 기자 peck.soo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