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황교안 권한대행 "대선 출마 생각하냐"는 질문에 "전혀 없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대통령 출마 의사가 전혀 없다”고 20일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의에서 국민의당 채이배 의원으로부터 “대통령 출마를 계획하거나 고려하고 있냐”는 질문을 받은 후 “전혀 없다”고 답했다.
채 의원은 “황 총리가 대통령 권한대행으로 인사권을 행사하며 마치 대통령인것처럼 행동한다는 비판이 많이 일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채 의원은 황 권한대행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을 공개하며 “이 사진 보면서 총리님이 대통령 출마를 준비하시는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고 덧붙였다.

채 의원이 공개한 사진은 지난 18일 게시된 사진으로 한달 전 양구 중앙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만난 사진이다. 황 권한대행은 상인들로부터 음식을 받아먹거나 자세를 낮춰 상인들과 이야기를 하는 포즈를 취하고 있다. 채 의원은 “국무총리실 공식 페이스북 사진에는 없는 사진”이라고 설명했다.

채 의원은 “지금 총리는 국정혼란과 공백을 최소화하고 박근혜 게이트에 적폐를 청산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실 때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처신에 신중하시기를 부탁드리겠다”고 말했다.

안효성 기자 hyoz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