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정부 "터키 주재 러시아 대사 피격사망, 강력 규탄"

터키 앙카라 현대미술관 전시장에서 19일(현지시간) 축사 중이던 안드레이 카를로프 대사를 총으로 쏴 살해한 터키 남성 메블루트 메르트 알틴타스가 총을 손에 쥔채 고함을 치고 있다. [뉴시스]

터키 앙카라 현대미술관 전시장에서 19일(현지시간) 축사 중이던 안드레이 카를로프 대사를 총으로 쏴 살해한 터키 남성 메블루트 메르트 알틴타스가 총을 손에 쥔채 고함을 치고 있다. [뉴시스]

외교부 조준혁 대변인은 20일 성명을 내고 주터키 러시아 대사 피격 사망사건을 강력히 규탄했다.

조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우리 정부는 19일 터키 앙카라에서 발생한 안드레이 카를로프 주터키 러시아 대사의 피격 사건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아울러 사망한 대사 및 희생자의 가족과 국민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는 외교사절에 대한 모든 형태의 폭력행위를 강력히 규탄하며, 이런 비극적 사건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를로프 대사는 터키 수도 앙카라의 현대미술관에서 열린 행사에서 축사를 하던 중 전직 터키 경찰관이 쏜 총에 맞아 숨졌다.

유지혜 기자 wisepe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