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하룻밤 사이 경찰에 걸린 음주운전자 479명

음주운전을 단속 중인 경찰.[중앙포토]

음주운전을 단속 중인 경찰.[중앙포토]


하룻밤 사이 전국에서 400명이 넘는 음주운전자가 적발됐다.

17일 경찰청에 따르면 전날인 16일 오후 10시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8시간 동안 전국에서 음주운전 일제단속 결과 479명이 적발됐다. 면허정지 271명, 면허취소 175명, 음주측정 거부 7명, 채혈 26명 등이다.
추천 기사

전날 경찰청은 언론과 SNS 등을 통해 음주운전 단속을 예고한 바 있다.

경찰은 교통경찰 및 지역경찰 등 4908명을 유흥가 주변 등 음주운전 가능성이 큰 전국 1883개 지점에 배치하고, 30분 단위로 장소를 옮겨가며 단속을 벌였다.

그 결과 이날 단속 건수는 일평균 348건보다 37% 이상 많았다.

경찰은 연말연시를 맞아 사고위험이 높은 심야시간대에는 일제단속을 벌이고, 그 외 시간에도 음주운전 단속을 수시로 병행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음주운전은 타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대표적인 차량폭력행위"라며 "연말연시 치안대책의 핵심과제로 음주운전 강력단속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혜민 기자 park.hye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