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3 학생들이 만든 '박근혜 대통령 성적표'

[사진 = 주진우 페이스북]

[사진 = 주진우 페이스북]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제작한 박근혜 대통령 성적표가 화제다.

8일 주진우 기자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고3 학생들이 박근혜 대통령의 성적표를 발표했습니다"라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 주진우 페이스북]

[사진 = 주진우 페이스북]

사진 속 학생들은 '2017학년도 국정운영수능력시험 성적통지표'를 들고 있다.

네티즌들에게 화제가 된 부분은 성적표의 등급 표시다.

한국사·언어·시민안전·경제 영역의 등급은 최하위 '9등급'으로 표시돼 있다.

네티즌들은 "학생들이 좀 아네" "9등급도 너무 높은 거 아닌가?"라며 학생들이 보인 재치를 칭찬했다.

안별 기자 ahn.byeo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