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회의장 “9일 경내 집회는 불허…국회 앞 평화집회 보장”

 
정세균(사진) 국회의장은 8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 당일인 9일 집회와 관련 “국회 경내에서의 집회와 시위는 허용될 수 없다”고 밝혔다.

정 의장은 이날 오전 여야 원내대표와 회동해 탄핵 표결 당일 국회 경내 개방 여부를 논의한 뒤 이 같은 입장을 전했다.

정 의장은 다만 “법적 테두리 내에서 주권자의 평화롭고 자유로운 의사 표현을 보장하는 것은 국회의 당연한 책임”이라며 “국회 앞에서 평화적이고 안전한 국민 집회가 보장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본회의장 내 일반 방청은 정당별 배분을 통해 국민 여러분의 참관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