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라스’ 녹화에서 최민용이 입은 옷의 정체

[사진 신지 인스타그램]

10년 만에 방송에 복귀한 배우 최민용이 ‘라디오스타’ 녹화에 입은 옷이 화제다.
추천 기사
 지난 7일 라디오스타 ‘하이킥’ 특집 녹화에 참여한 신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반가웠고 즐거웠다. 방송 많이 봐 달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거침없이 하이킥’(이하 ’하이킥’) 팬들이 선물한 케이크와 신지·최민용·이순재·김혜성이 등장한다. 특히 최민용이 입은 체크무늬 카디건이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 네티즌은 “‘하이킥’ 방송에서 입었던 옷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다.
[사진 MBC 캡처]

[사진 MBC 캡처]

실제로 해당 체크무늬 옷은 ‘하이킥’ 19화 방송에서 최민용이 입었던 옷이다. 일부 네티즌은 최민용이 방송에서 즐겨 입었던 옷이라고 언급했다. 최민용의 옷이 화제가 되자 신지는 “최민용이 일부러 입고 왔다”고 설명했다.

[사진 신지 인스타그램 캡처]

네티즌은 “진짜 하나도 안 변했다” “이선생님 얼굴도 10년 전이랑 똑같다” “옛날에 찍은건 줄 알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2006년 11월부터 2007년 7월까지 방송된 MBC ‘거침없이 하이킥’은 3대가 모여 사는 가족 일상을 코믹하게 다뤄 당시 전 국민의 사랑을 받았던 국민 시트콤이다.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