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IA 투수 윤석민, 오른 어깨 수술 6개월 재활

윤석민. [일간스포츠]

윤석민. [일간스포츠]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투수 윤석민(30)이 오른 어깨 수술로 내년 시즌 활동이 불투명하다.

KIA는 8일 "투수 윤석민이 우측 어깨 웃자란 뼈를 제거하는 수술을 받는다"고 밝혔다. 윤석민은 이날 일본 요코하마의 한 병원에서 관절경을 통한 수술을 한다. 일반적인 어깨 수술보다는 성공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윤석민은 수술 부위에 대한 정밀한 관찰을 위해 3~4일간 입원 치료를 받고 퇴원한 뒤 함평에서 재활치료를 할 예정이다. 최소 4개월에서 최대 6개월 가량 재활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윤석민은 데뷔 후 거의 매년 어깨 부위에 고질적인 문제가 있었다. 최근 2년 동안은 그를 더욱 괴롭혔다. 올 시즌에도 지난 4월 단 3경기 선발 등판 후 어깨 통증을 호소해 경기에 나오지 못했다. 지난 8월말부터 마운드에 복귀했지만 선발이 아닌 불펜 셋업맨 역할을 맡았다. 올 시즌 기록은 16경기에 등판해 31이닝 동안 2승 2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3.19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