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그리스 방송 유럽 최초 '태양의 후예' 방영

드라마 태양의 후예 스틸컷. [사진 NEW]

드라마 태양의 후예 스틸컷. [사진 NEW]

한류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유럽에서는 처음으로 그리스 TV에서 방송된다.

그리스 제2의 도시인 테살로니키의 공영방송국 TV100이 7일(현지시간) 1회분을 방송한다. 드라마 16회와 제작진 인터뷰, 제작 후기 등으로 구성된 특집 3회를 합쳐 모두 19회를 매주 수요일 황금시간대인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선방송 채널로 그리스 전역과 키프로스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TV100은 2013년 한국 드라마 '대장금' '보고 싶다' 등을 방영한 바 있다. EBS·MBC와 함께 다큐멘터리를 제작하는 등 한국 방송사와도 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송중기·송혜교가 출연한 '태양의 후예'가 자킨토스·아라호바 등 그리스 유명 관광지를 배경으로 촬영됐고, 로맨스·액션이 적절히 섞여 있어 반응이 좋을 것 같다는 전망이다. '태양의 후예'는 아시아에서 중국·일본·필리핀에 수출됐다. 유럽 안방 극장 진출은 그리스가 처음이다.

이후남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