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야당 "새누리당 비박계 탄핵 표결 동참 환영"

더불어민주당은 4일 새누리당 비박계가 9일로 예정된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에 동참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상식적이고 당연한 결과"라며 환영했다.

기동민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여·야 정치권은 모두 국민의 뜻을 겸허히 따르고, 국민만 바라보며 대통령 탄핵에 나설 것을 재차 촉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기 대변인은 이어 "탄핵에 찬성하는 새누리당 양심세력을 최대한 이끌어내 대통령 탄핵 성사에 총력을 다 할 것"이라며 "탄핵전선을 공고히 하고, 정의롭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라는 국민의 명령과 역사적 소명을 충실히 이행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도 비박계의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 동참에 대해 "비박계가 4월 퇴진론을 대통령께서 수용하더라도 탄핵에 동참하겠다고 밝힌 것을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국민의당은 탄핵 이외의 어떠한 새누리당과의 협상이나 타협은 없음을 다시 한번 선언한다"며 "어제의 232만의 촛불과 국민의 분노를 확인했다면 새누리당 친박·비박 가릴것 없이 9일 탄핵열차에 동승하자 호소한다"고 적었다.

강기헌 기자, 뉴시스 emck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