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2m4㎝ 외국인 투수 레나도 영입…계약 총액 105만 달러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는 23일 새 외국인투수 앤서니 레나도(27)와 2017시즌 계약을 체결했다. [뉴시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는 23일 새 외국인투수 앤서니 레나도(27)와 2017시즌 계약을 체결했다. [뉴시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새 외국인 투수를 영입했다.

삼성은 "앤서니 레나도와 계약금 10만 달러, 연봉 95만 달러 등 총액 105만 달러(약 12억3000만원)의 조건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미국 출신인 레나도는 키 2m4㎝, 체중 108㎏의 체격을 갖춘 오른손 정통파 투수이다.

레나도 지난 2010년 보스턴 레드삭스의 1라운드(전체 39순위) 지명을 받았다. 2014년 보스턴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뒤 텍사스 레인저스와 시카고 화이트삭스를 거쳤다. 메이저리그 통산 20경기(선발 14경기)에서 5승5패, 평균자책점 7.01을 기록했고, 마이너리그에서는 6시즌 동안 통산 124경기(선발 123경기)에서 49승30패, 평균자책점 3.61의 성적을 남겼다. 레나도의 직구 평균 구속은 시속 145㎞, 최고 구속은 시속 150㎞다. 큰 키에서 뿌려지는 각이 좋은 직구가 인상적이다. 떨어지는 커브의 각도 좋다. 올해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 19경기에 선발 등판한 레나도는 7승6패, 평균자책점 3.19을 기록했다. 완투가 2번이고 퀄리티스타트(6이닝 3자책점 이하)는 7번으로 긴 이닝 소화가 가능하다.

레나도는 계약을 마친 뒤 "KBO리그 명문 팀 삼성에 입단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늘 KBO리그에 대해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었다. 비로소 기회를 갖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내년 시즌 라이온즈파크에서 팬들을 만날 생각에 벌써 들뜨고 흥분된다"고 말했다. 레나도는 내년 2월 팀의 괌 전지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