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비공개 진행에 '취재거부' 한 기자들

[사진 뉴시스]

[사진 뉴시스]




23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공식 서명식. 중앙일간지·통신사 소속 사진기자들이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 앞에서 카메라를 내려놓고 취재거부 의사를 밝히고 있다.

이는 국방부 측이 협정 서명식을 비공개로 진행키로 했기 때문이다. 사진기자들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서명식을 비공개로 한다는 건 받아들일 수 없다"고 항의했다. 기자들은 "장소가 좁으면 몇 명의 기자가 대표로 취재를 하겠다"고 요구했지만 국방부는 끝내 "사진을 제공하겠다"며 공개를 거부했다.당시 한 국방부 관계자는 기자들의 항의에 "사진 제공도 하지마"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사진 뉴시스]

[사진 뉴시스]

김은빈 기자 kimeb2659@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