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형우, 은퇴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최고선수

최형우(삼성 라이온즈) [사진 삼성 라이온즈]

최형우(삼성 라이온즈) [사진 삼성 라이온즈]

최형우(삼성)가 프로야구 레전드가 뽑은 올해의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사)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이하 한은회)가 오는 12월 8일 서울 양재동 L-타워 6층 그레이스 홀에서 개최되는 ‘2016 레전드 야구존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의 날’행사에서 프로야구 은퇴선수들이 직접 선정한 ‘2016 최고의 선수상’을 시상한다.


주인공은 0.376의 타율과 31홈런 144타점 195안타, OPS 1.115를 기록한 최형우다. 최형우는 타격 1위, 타점 1위, 최다안타 1위, OPS 1위 등 공격 전부분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치며 프로야구 은퇴선수들의 선택을 받았다.


이와 함께 ‘최고의 타자상’은 타격 전 부분에서 고른 활약을 펼치며 출루율 부분 1위에 오른 김태균(한화)이, ‘최고의 투수상’은 평균자책점 2위, 다승 3위를 차지하며 소속팀을 한국시리즈 2연패로 이끈 장원준(두산)이, ‘최고의 신인상’신인 중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보이며 15승을 거둔 신재영(넥센)이 받는다.


이밖에 한은회는 고대하던 대한민국 최초의 돔구장 고척 스카이돔의 탄생과 프로야구단 입성에 큰 공헌을 한 박원순 서울시장과 ‘야구전도사’로서 야구 불모지에서 야구 보급과 인프라 확대, 야구재능기부활동 등 다방면으로 ‘야구를 통한 사랑 나눔’을 실천 중인 이만수 헐크파운데이션 이사장에게 공로패를 전달하는 시간도 갖는다.


본 행사는 레전드 야구존, (주)엔트리브 소프트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재)한국의학연구소, The-K예다함상조(주), (주)필드테크,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바로본병원, 올림픽병원, 광주수완병원, 새마을휘트니스가 협찬한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