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쿠시마 앞바다에서 또 규모 5.7 지진…쓰나미 우려 없어



22일 오후 11시 4분쯤 후쿠시마현 앞바다에서 다시 규모 5.7 지진이 발생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같은 날 오전 발생한 규모 7.4의 강진에 이어 비슷한 지역에 다소 강한 지진이 또 발생한 것이다.

그러나 최고 1.4m의 쓰나미(지진해일)가 발생했던 오전의 강진과 달리 이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NHK는 전했다.

지진의 진원은 후쿠시마 앞바다고 진원이 깊이는 약 30km다. 후쿠시마 일부 지역에서 진도 4 등 인근 일부 지역에서 진도 1~3의 진동이 감지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