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주범 박근혜 대통령 수사해 추가 기소해야"

국민의당은 20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요건이 갖춰졌다"고 말했다.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검찰의 수사 결과 발표에 대해 "박 대통령은 국정농단의 공범이며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게 됐다"며 "검찰은 박 대통령의 관여를 명시적으로 인정하고 최순실 등에 대해 강요죄를 인정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 대통령은 국기문란에 대한 엄정한 대응이라는 본인의 발언에 책임지고 퇴진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페이스북에 "주범 박근혜 대통령을 수사해 검찰은 추가 기소해야 한다"며 "국민의당은 공소장 내용을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직권남용 강요죄 등을 적용한 것은 당연하나 제3자 뇌물수수를 적용하지 못한 것은 공모한 대통령이 수사에 응하지 않고 방해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