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상원 민주 원내대표 슈머로 교체…공화 매코널은 연임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로 다시 선출된 미치 매코널.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로 다시 선출된 미치 매코널.

미국 제115대 의회 지도부가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15일(현지시간) 폴 라이언스(위스콘신) 하원의장의 연임이 결정된 데 이어 미치 매코널(켄터키)도 16일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로 다시 선출됐다.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는 척 슈머(뉴욕) 의원으로 확정됐다.

공화당과 민주당 상원 의원들은 이날 각각 비공개회의를 열어 매코널 의원 연임안과 슈머 의원 선출안을 만장일치로 확정했다.

매코널은 공화당이 2014년 중간선거에서 승리하기 이전 8년간 소수당 원내대표를 지낸 인물이다. 매코널 원내대표는 이날 "이제 미국 대선 결과를 받아들여야 한다. 미국의 발전을 위해 우리가 함께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살펴봐야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 슈머 의원은 퇴임을 선언한 해리 리드(네바다) 상원 원내대표의 바통을 이어받았다.

슈머 의원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과의 관계에 대해 "우리가 함께 할 수 있는 일은 협조하겠다. 그러나 동의할 수 없는 이슈에 대해서는 강하고 거친 싸움을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앞서 15일 공화당 하원의원들은 만장일치로 라이언 의장을 차기 의장 후보로 추대하기로 결정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