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외수 "하도 길라임 길라임 하길래" 현빈 패러디 사진 공개

박근혜 대통령이 차움 의원을 이용하면서 '길라임'이라는 가명을 썼다는 보도 덕분에 '길라임'이 인기 검색어로 떠오른 가운데, 작가 이외수 씨가 자신의 SNS에 현빈을 패러디한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이외수 씨는 16일 길라임이 여주인공이었던 드라마 '시크릿 가든'에서 젊은 백만장자 김주원(현빈)이 착용해 화제가 됐던 푸른 색 반짝이 트레이닝복을 입고 포즈를 취했다.
 
그는 사진과 함께 '하도 길라임, 길라임, 해 대기에 꺼내본 사진^^'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어처구니 없는 현실을 유쾌하게 풍자한 패러디라는 반응이다.
 
박 대통령이 '길라임'이라는 가명을 썼다는 'JTBC 뉴스룸' 보도 이후 온라인과 SNS는 이를 풍자하는 댓글과 패러디 사진들로 홍수를 이루고 있다.

한편 이외수 씨는 전날 박 대통령의 변호를 맡은 유영하 변호사가 과거 트위터를 통해 자신과 자신의 아내에게 폭언을 했다는 사실을 공개하며, "출세하셨다. 저는 저분(유영하 변호사)의 인생말로가 심히 걱정된다"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정현목 기자 gojh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