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쩍 길어진 앵클부츠 신고 올 겨울 따뜻하게 보내볼까?

 레이첼콕스 Ankle boots Thewen

레이첼콕스 Ankle boots Thewen

올 겨울 앵클부츠(복사뼈나 발목을 덮는 길이의 부츠)가 부쩍 길어졌다. 길어진 앵클부츠, 이른바 ‘미디부츠(Midi-Boots)’가 유행 아이템으로 떠오른 것이다.

온라인종합쇼핑몰 롯데닷컴에 따르면 지난 7~13일 미디부츠의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6% 증가했다. 그동안엔 발목을 간신히 가리거나 덮는 8~11cm(굽 제외 총 기장)의 제품이 잘 팔렸다. 하지만 올해에는 13~17cm의 미디부츠가 인기를 끌고 있다. 굽을 제외한 부츠의 총 기장이 최소 2cm~최대 6cm 길어진 셈이다.
데일라잇뉴욕 Half Ankle Candice

데일라잇뉴욕 Half Ankle Candice

이현진 롯데닷컴 패션잡화팀 MD(상품기획자)는 “올해는 10월부터 이른 추위가 찾아오면서 짧은 앵클부츠보다는 좀 더 긴 기장의 미디부츠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었다”고 말했다. 또 올해 짧고 통이 큰 바지인 와이드 팬츠나 발목이 살짝 드러나는 청바지가 유행하면서 미디부츠 수요가 더 많아졌다는 분석이다. 미디부츠가 유행하는 바지와 어울리면서, 드러난 발목을 추위로부터 막아줘 인기를 끈다는 얘기다.

한편 롯데닷컴은 오는 20일까지 ‘2016 부츠대전’ 행사를 열고 미디부츠를 비롯해 다양한 부츠 상품을 선보인다.

성화선 기자 ss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