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고] ‘들국화’ 초대 기타리스트 조덕환 별세

록그룹 들국화의 초대 기타리스트 조덕환(사진)이 14일 별세했다. 63세.

고인은 한국 록 역사에 획을 그은 것으로 평가받는 들국화 1집 ‘행진’을 탄생시킨 주역으로 ‘축복합니다’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등의 명곡을 만들었다. 1집 이후 들국화를 탈퇴해 미국에 머물다 2009년 귀국했으며, 지난 2월 디지털 싱글 ‘파이어 인 더 레인(Fire in the rain)’을 발표하는 등 최근까지 왕성하게 활동했다.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발인은 16일 오전 8시. 2227-7500.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