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미애 "대통령이 또 한번 국민 무시…2선 퇴진 공개 선언해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박근혜) 대통령은 아직도 국민의 눈높이에 한참 떨어져 있다"고 비판했다. 추 대표는 8일 페이스북에서 '이제 결정은 국민에게 넘어갔습니다'라는 글을 통해 박 대통령의 이날 국회 방문을 비판했다.

추 대표는 "국민에 대한 진심이 담긴 사과와 반성없이 국회를 기습 방문해 일방적으로 총리만 제안하라고 한 것은 또 한번 국민을 무시하고 기만하는 것"이라며 "국민과 더불어민주당이 요구하는 것은 국정을 농단해 온 대통령이 국정에서 손을 떼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추 대표는 대통령의 공개적인 2선 퇴진을 요구했다. 그는 "대통령이 이를 국민 앞에 직접 나서서 진솔하게 공개 선언해야 한다"며 "이제 결정은 국민에게 넘어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민이 뽑아준 모든 권력은 국민의 뜻을 존중하고 따라야 한다"고 덧붙였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