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사모, 19일 서울 도심서 대규모 집회 "전국 총동원령 발동한다"

보수성향 온라인 카페 '박사모(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가 19일 서울 서울역과 광화문에서 대규모 집회를 가질 예정이다.

박사모는 8일 카페에 '가자! 서울역으로, 가자! 광화문으로'라는 제목의 공지사항을 올렸다.

박사모는 19일 오후 2시 서울역에서 '대한민국 헌법 수호를 위한 국민의 외침' 1차 집회를 가진 후 광화문 교보문고 앞까지 거리행진을 할 계획이다.

이번 집회에는 국민행복실천협의회, 박해모 봉사단(박근혜를 사랑하는 해병들 모임), 대한민국 나사모(박근혜 대통령과 나라사랑하는 모임), 대한민국 박대모(박근혜 대통령을 존경하는 모임), 엄마부대, 박근혜 뉴여성 서포터즈, 박근혜 서포터즈 등이 함께 한다. 현재 박사모 회원은 7만여 명이다.

박사모 중앙회장 정광용은 "대한민국 박사모 전국 총동원령을 발동한다"며 "박사모는 한 분도 빠짐없이 참여하고 이웃과 친구, 친지 모두 함께 참가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사모 카페 회원들은 '단합해서 승리하세요', '대통령을 지켜내야 한다', '우리는 흩어지면 안 된다 뭉쳐야 산다', '정의는 반드시 승리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