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힐러리 클린턴, 미국 첫 투표소에서 4대 2 승리

미국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대선후보가 첫 투표소인 뉴햄프셔주 산골 마을 딕스빌 노치에서 도널드 트럼프를 상대로 승리를 거뒀다. 딕스빌 노치에선 마을 주민 8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개표 결과 클린턴이 4표를 얻었고 트럼프는 2표에 그쳤다. 나머지 2표는 자유당 게리 존슨 후보와 2012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밋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에게 돌아갔다.

딕스빌 노치는 1960년부터 미국 대선 투표가 처음으로 치뤄지는 마을로 유명세를 얻고 있다. 뉴햄프셔주는 주민 100명 미만 지역의 경우 투표 결과를 곧바로 공개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2000년 대선에선 공화당 조지 W 부시가 21표를 얻었고 민주당 앨 고어 후보는 5표를 얻었다. 2008년에는 민주당 버락 오바마가 15표를 공화당 존 매케인 후보는 6표를 얻었다.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