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명 성남시장 "개가 웃을 김무성의 요구" 일침 날려

[사진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지]

[사진 이재명 성남시장 페이지]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가 7일 박근혜 대통령의 탈당을 요구한 가운데 이재명 성남시장이 이에 따가운 일침을 가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개가 웃을 김무성의 대통령 탈당요구"란 글을 남겼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정상적 의사결정이 불가능한 사람인 줄 뻔히 알면서 대통령을 만들었다…그 사람 밑에서 권력을 행사해 온 게 새누리당이고 김무성 유승민은 그 당의 핵심이다"라며 새누리당의 김무성 전 대표와 유승민 의원을 비판했다.

이어 그는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의 박근혜 대통령 탈당 요구를 의식한 듯 "수족이 제 3자인척, 피해자인척 머리에게 탈당요구라니" "성남시청 유기견 행복이가 웃을 일입니다"라고 말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이 말하는 머리는 박근혜 대통령을, 수족은 김무성, 유승민 의원을 비롯한 몇 몇 새누리당 의원들을 일컫는 것으로 보인다.

최순실 게이트로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여론이 악화되는 가운데 여당인 새누리당 내부에서도 박 대통령의 탈당 요구 의견이 나오며 분열되고 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