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대통령, 정세균 국회의장 회동 10여 분만에 종료…야3당 '하야 피켓시위'

박근혜 대통령이 8일 오전 정세균 국회의장과 정국 해법을 논의하기 위해 국회를 방문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박근혜 대통령과 정세균 국회의장의 회동이 13분 만에 끝났다.

박 대통령은 8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본청에 도착해 우윤근 국회 사무총장의 영접을 받으며 국회 안으로 들어왔다.

이 때 정의당 심상정 대표 등 야당 일부 의원들이 국회 본청 입구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하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시위를 벌였다.
 
박 대통령은 이들의 앞을 지나며 피켓 쪽으로 시선을 옮기긴 했지만, 별다른 물리적 충돌은 없었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은 김병준 총리 지명 철회를 요구하며 박 대통령과의 만남을 거부하고 있어 이날 영수회담은 성사되지 않았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