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박 하태경 의원 “박정희 지지자, 박근혜 편들지 말라”

기사 이미지

[하태경 의원 페이스북 캡쳐]

비박계인 하태경(사진) 새누리당 의원은 6일 “박정희 대통령을 존경하는 사람들은 이번 사건에서 그 딸인 박근혜 대통령을 두둔해선 안 된다”고 주장했다.

빨갱이로 몰고가는 보수는 청산돼야

하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최순실 사태는 박정희 대통령의 평생 과업이었던 근대화, 근대성에 도전하는 사건”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기사 이미지
하 의원은 “일부 보수에서 착각하는 게 있다”며 “지금 대통령에 반대하는 사람들이 좌파라는 착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최순실 사태 저항의 본질은 좌파의 반란이 아니라 보수의 반란”이라며 “이번 사건을 통해 공과 사를 구분 못하는 전근대적 보수가 근대적 보수와 분리되고 있다”고 적었다.

그는 이어 “새누리당 중앙위원회에서 며칠 전 ‘빨갱이 나라 막아야’라는 성명을 냈다”며 “박 대통령에 대해 반대하는 목소리는 뭐든지 ‘빨갱이 짓 또는 종북으로 몰고가는 이런 보수는 이제 청산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