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등어 등 납품 대가로 억대 돈 받은 아이쿱 생협 간부 구속

 
부산경찰청 해양범죄수사대는 배임수재 혐의로 아이쿱(iCOOP)소비자생활협동조합 본부장 김모(47)씨와 배임증재혐의로 수산물가공공장 대표 이모(43)씨를 각각 구속했다. 경찰은 또 배임증재 혐의 등으로 수산물도매업체 대표 강모(50)씨를 불구속입건했다. 김씨는 2006년 4월부터 지난 6월까지 10년간 납품계약을 맺고 유지하는 대가로 냉동수산물 5종을 납품한 이씨에게서 6억8000만원, 고등어를 납품한 강씨에게서 10억3000만원 등 17억1000만원을 받은 혐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