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하이라이트] 생태공원·산책로 인접한 역세권 뉴스테이

기사 이미지
한화건설은 다음달 인천시 남동구 서창동에 뉴스테이 아파트인 인천서창 꿈에그린(조감도) 입주자를 모집한다. 이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5층, 전용 74~84㎡형 1212가구의 대단지다. 전용 면적별로 74㎡A 248가구, 74㎡B 100가구, 84㎡A 640가구, 84㎡B 224가구로 구성된다.

인천서창 꿈에그린

뉴스테이의 가장 큰 특징은 최대 8년까지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다는 점이다. 보증금과 월임대료 상승 폭은 연간 5% 이하로 제한된다. 보증금을 높이면 월 임대료가 낮아지는 전환보증금도 적용한다.

이 단지는 교통여건이 우수하다. 단지 인근에 서창JC가 차량 5분 거리에 있어 제2 경인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도보 10분 거리에 인천 지하철 2호선 운연(서창)역이 지난 7월 30일 개통됐다. 단지 주변에는 생태체험학습공원, 수변공간, 산책로 등이 조성될 계획이다.

차별화된 프리미엄 주거서비스도 제공된다. 교육에 대한 입주민들의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숙명여대 아동연구소와 연계한 단지 내 어린이집, 청학동 청림서당과 연계한 아이의 좋은 인성을 위한 예절교육 등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할 계획이다. 또 임대료, 관리비 절감을 위해 단지 내 다양한 커뮤니티시설 운영 수익금을 공용관리비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화건설 권충혁 주택임대사업팀장은 “8년간 집값 부담 없이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인천지역뿐 아니라 수도권 실수요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천서창 꿈에그린은 주택소유 유무, 청약통장 가입 여부, 지역우선과 같은 청약 자격에 제한 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청약할 수 있다. 입주를 원하면 다음달 8~10일 e편한세상 홈페이지(http://www.dreamapt.co.kr/seochang)에서 접수하면 된다. 입주는 2019년 2월이다. 홍보분양관은 인천시 남동구 서창동 718번지로 다음달 4일 문을 연다. 문의 1877-6300.

김성희 기자 kim.sunghe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