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비지니스&] 다양한 도정 정책 개발…경쟁력 강화와 도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

기사 이미지

경기연구원이 수행한 연구과제 중 2014년 144건, 2015년 154건, 2016년(8월 기준) 70건이 도정에 반영됐다. [사진 경기연구원]

지방자치시대가 도래한 후 지방자치단체 출연 연구원의 역할이 커졌다. 싱크탱크로서 도정(道政)을 위해 정책을 개발, 제시하는 역할을 맡고 있기 때문이다.

경기연구원은 지방자치시대가 개막되던 1995년 경기도와 31개 시·군, 지역기업들의 공동 출연으로 설립됐다. 6개 연구실을 중심으로 경기도의 경쟁력 강화 및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정책을 개발하고 제안한다. 공존사회연구실은 복지정책 개발 및 사람 중심의 복지시스템 구축을 연구하고, 공감도시연구실은 지역경쟁력 제고를 위한 정책 개발을 담당한다. 상생경제연구실은 창조경제 활성화를 통한 신성장동력 확충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책을 개발한다. 휴먼교통연구실은 수도권 광역교통체계 구축 및 편리한 이동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며, 생태환경연구실은 지속가능한 발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환경 전반에 관한 정책 및 계획 연구를 맡고 있다. 북부연구센터는 경기 북부 10개 시·군의 발전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연구를 전담한다.

경기연구원은 ‘경기도 정책연구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미래지향 연구 ▶학제간 융합연구 ▶수요맞춤형 연구를 연구사업 목표로 설정해 연구를 시행하고 있다.

미래지향적 연구로는 ‘경기비전 2040’ 수립을 우선 들 수 있다. 2040년 미래를 전망하고 미래상을 설정하는 동시에 도정 핵심사업 추진 결과로 5~10년 후 경기도의 변화상을 제시함으로써 단계별 미래준비 전략을 제시하고 있다. ‘경기북부 10개년 발전계획’은 북부지역 중장기 비전을 설정하고 이를 기초로 향후 10년 간의 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마스터플랜으로 수립됐다. 이외에 ‘물 환경정책 비전 수립 연구’ ‘에너지 비전 수립 연구’를 수행한다.

학제간 융합연구로는 ‘2015년 DMZ 포럼 운영’을 꼽을 수 있다. DMZ 및 그 일원의 이용·보전을 위한 종합발전전략 등 정책 발굴을 추진했다. 이외에 ‘통일경제특별구역 유치 방안 및 효과’ ‘부문별 협동조합 사업모형 및 개선 방안 연구’ 등이 있다. 수요맞춤형 연구로는 ‘접경지역 규제 해소 연구’ ‘경기북부 K-디자인빌리지 개별전략 및 사업화 방안 연구’ ‘경기 서부 자동차산업 클러스터 조성 기본 구상 연구’ 등이 있다.

경기연구원이 2014~15년 수행한 연구를 보면 정책연구 비중이 2013년 대비 30% 증가했다. 또 연구과제 중 2014년 144건, 2015년 154건, 2016년(8월 기준) 70건이 도정에 반영됐다. 경기연구원의 역할을 보여주는 수치들이다.

경기연구원 임해규 원장은 “두 달 남짓 남은 올해, 삶의 질 관련 조사 연구와 경기 동부지역 발전 계획을 성공리에 수행해 도민의 삶이 긍정적으로 변화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김승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