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철수, "박근혜 정부는 무능하고 무책임한 정부"

기사 이미지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 [중앙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전 공동대표가 20일 “박근혜 정부는 무능하고 무책임하며 부정부패한 정부”라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전북 전주시 전북일보 빌딩에서 열린 특강에서 “국민안전, 경제안정, 국가안보 모두 처참한 수준”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안 전 대표는 “대한민국호가 침몰하고 있지만 선장이 없다”며 박근혜 정부에 직격탄을 날렸다.

공개석상에서 박근혜 정부에 대한 날선 언급을 자제하던 안 전 대표의 이번 발언은 이례적이다. 특히 국민의당이 영입에 공을 들이고 있는 손학규 전 민주당 상임고문이 탈당을 선언한 시점과 맞물려 정치권의 해석도 분분한 상황이다.

안 전 대표는 “박근혜 정부는 권력만 누리면서 정작 책임을 져야 할 때는 아무도 나오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씨 관련 의혹에 대해서는 “국가기관을 개인 회사처럼, 국가공무원을 개인 직원처럼, 국가 재산을 개인 돈처럼 썼다. 우리나라를 무시해도 너무 무시했다”고 비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