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웃다가 울다가' 구르미 첫 방송 보는 박보검의 반응

기사 이미지

[사진 네이버 TV캐스트 캡처]

기사 이미지

[사진 네이버 TV캐스트 캡처]

'구르미 그린 달빛'이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 배우들의 메이킹 영상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18일 KBS '구르미 그린 달빛 별전'에서는 배우들의 촬영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박보검·김유정 등 배우들은 소탈한 모습을 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배우들과 제작진은 한 자리에 모여 첫 방송을 시청했다. 박보검은 드라마에 몰입돼 울고 웃는 모습을 보였다. 박보검은 "잘하고 싶었는데…아쉬운 마음이 큰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김유정과 박보검은 알콩달콩 케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박보검이 김유정의 이마에 점을 찍었고, 이에 두 사람은 한참동안 서로를 보며 웃었다.

곽동연은 박보검의 액션신을 지켜보다 "저는 날고 구르고 찢어지는데 멋있는 건 영이(박보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18회 시청률 22.9%(닐슨코리아)를 기록하며 종영했다.

이병채 인턴기자 lee.byung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