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르크스 연구 정문길 교수 별세

기사 이미지
마르크스 사상 연구자인 정문길(사진) 고려대 행정학과 명예교수가 10일 낮 12시 폐렴합병증으로 별세했다. 75세.

1941년 대구에서 태어난 고인은 서울대 대학원 정치학과에서 ‘소외론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1968년부터 2007년까지 고려대 행정학과 교수를 지냈다. 저서로 『소외론 연구』(1978·월봉저작상), 『에피고넨의 시대』(1987·한국정치학회 학술상), 『니벨룽의 보물: 마르크스-엥겔스의 문서로 된 유산과 그 출판』(2008·한국출판문화상) 등을 남겼다. 유족으로 부인 김영혜, 딸 정진경(교사), 사위 최현섭(학원 원장)씨가 있다. 발인은 12일 오전 8시, 빈소는 분당서울대병원. 031-787-1500.

배영대 문화선임기자 balanc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