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봤습니다]카타르전의 붉은악마, 오늘은 이란을 잡으러간다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한국과 카타르가 대결한 지난 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은 붉은 악마들의 응원전으로 뜨거웠다. 이들을 포함한 전 국민의 응원에 힘입어 한국은 이날 카타르를 3대2로 꺾었다. 그날의 뜨거웠던 현장을 영상으로 소개한다.

한편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오늘(11일) 오후 11시30분(한국시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의 가장 까다로운 상대 이란을 상대한다. 이 경기는 JTBC가 생중계할 예정이다.

이번 이란전은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의 최대고비다. 이란은 FIFA랭킹이 37위로 A조에서 한국보다 높고, 상대 전적도 28전 12승 7무 9패로 앞서있다. 한국은 이란과의 원정경기에서는 단 1승도 거두지 못했다.

A조에 속한 대한민국과 이란은 나란히 조 2위와 1위를 기록하고 있다.두 팀의 승점은 7점(2승 1무)으로 같고, 골 득실에서 이란이 단 1골 앞서 있는 근소한 차다. 이번 결전으로 A조의 선두가 바뀔 수 있는 만큼 경기 결과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손흥민의 연속골도 관심거리다.


글·영상 조수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