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톨츠, 독일 만하트와 수출계약…유럽전역에 고성능 브레이크 공급

기사 이미지
스톨츠는 독일 만하트(MANHART)와 고성능 브레이크 시스템 수출 계약을 체결해 유럽 전역에 공급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만하트는 세계 최고의 자동차 기술을 보유하고 있고, 전 세계 26개국에 자동차 부품 및 퍼포먼스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글로벌 회사.
 
수출 계약된 제품은 스톨츠 신제품인 SFZ 시리즈. 기존 브레이크 시스템 형상을 탈피한 디자인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는 고성능 브레이크 시스템이다. SFZ 시리즈는 구조해석을 통한 최적화를 비롯하여 전체적인 브레이크 시스템의 열유동 해석을 통하여 열적 안정성을 강화하는 한편 자동차 부품 연구원 테스트를 통해 우수한 성능을 검증 받았다.
 
이번 수출은 국내에서 큰 주목을 받지 못하는 중소기업 자동차 부품 분야 중 브레이크에 특화된 국내 벤처기업의 성과로 국내 최초라고 할 수 있다.
 
스톨츠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유럽 시장 진출의 출발점이 됨과 동시에 국내 우수한 기술이 세계 정상급 기술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다는 것을 입증했다”며 “외국으로의 수출 계약 진행을 본격화함과 동시에 기술 개발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스톨츠는 이번 계약을 통하여 수출 물량이 최소 1000 Set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를 통하여 유럽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등의 전 세계에 수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였다.
 
한편 스톨츠는 14년된 국내 중소기업으로 기업부설연구소, ISO 9001, ISO 14001, 산학협력, 벤처기업인증 등 꾸준한 기술 및 회사 내외부적인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기업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