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테이프로 꽁꽁 묶여 도살장 끌려가는 강아지 구한 남성

기사 이미지

[사진 `The dodo` 사이트 캡처]

청테이프로 손발이 묶인 채 도살장으로 끌려가는 어린 강아지 구한 남성이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4월 미국의 동물 전문 매체 더도도는 도살장으로 끌려가는 강아지를 구한 남성에 대해 보도했다.

일본 약초학과 의학 영양학을 전공한 남성 마크 칭(Marc Ching)은 중국 베이징에서 한 마리의 강아지를 만나게 된다.

칭은 손과 발, 입이 모두 꽁꽁 묶여있는 그 강아지를 그냥 지나칠 수 없었고 "달라는 대로 돈을 줄 테니 나에게 강아지를 달라"고 부탁했다.

도살장으로 강아지를 운반하던 사람은 칭을 구타한 뒤 강아지와 그를 그 자리에 내팽개치고 가버렸다. 칭이 온몸으로 지켜낸 이 강아지는 병원으로 옮겨져 검사를 받고 그의 집으로 옮겨졌다.
 
중국에선 매년 1000만 마리 이상의 개가 식용 등의 이유로 도살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 이미지

[사진 `The dodo` 사이트 캡처]

문성훈 인턴기자 moon.sung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