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WBC 국가대표 예비명단 50명 발표…오승환 제외

2017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국가대표팀 50명 예비 엔트리가 발표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6일 오전 기술위원회를 열고 김인식 감독이 이끄는 2017 WBC 예비 명단을 확정했다. 투수에는 일본프로야구 지바롯데에서 뛰었던 이대은을 비롯해 장원준(두산), 김광현(SK), 양현종(KIA) 등이 선발됐다.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 오승환(세인트루이스)는 뽑히지 않았다. 지난해 말 원정도박 혐의로 파문을 일으킨 오승환을 국가대표로 선발해선 안 된다는 여론이 있었다.

포수는 양의지(두산), 강민호(롯데) 등이 명단에 올랐고, 1루수엔 메이저리거 이대호(시애틀), 박병호(미네소타)와 함께 김태균(한화)이 선발됐다. 2루수는 정근우(한화), 오재원(두산), 서건창(넥센)이 뽑혔다. 3루수는 허경민(두산), 박석민(NC), 최정(SK), 황재균(롯데), 유격수에는 강정호(피츠버그)와 김재호(두산), 김하성(넥센) 등이 이름을 올렸다. 외야수에는 해외파 추신수(텍사스), 김현수(볼티모어)와 국내파 민병헌(두산), 최형우(삼성), 나성범(NC), 이용규(한화) 등이 예비 엔트리에 올랐다.
기사 이미지

아울러 2017 WBC 국가대표팀 코칭 스태프로는 선동열 전 KIA 감독과 송진우 KBSN Sports 해설위원이 투수코치로, 이순철 SBS Sports 해설위원이 타격코치로 각각 선임됐다. 배터리 코치는 김동수 LG 퓨처스 감독, 3루와 1루 주루코치는 김광수 한화 코치와 김평호 삼성 코치가 맡는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