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전에서 40대 여성 숨진채 발견… 타살가능성 무게

대전에서 4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대전경찰청과 대전대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18분쯤 대전시 대덕구 평촌동의 한 육교 아래 공터에서 A씨(45·여)가 숨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당시 A씨 목에는 끈이 감겨 있는 상태였다. 소지품(금품·신용카드)과 휴대전화도 그대로 남아 있었다.

1차 검시결과 타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지난 5일 밤부터 6일 새벽 사이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했다. A씨가 다른 곳에서 살해당한 뒤 이곳으로 옮겨졌는지 여부는 추가조사를 통해 밝혀낼 방침이다. 경찰은 A씨의 행적을 추적하는 한편 주변 인물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부검은 7일 진행된다.

대전=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