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플레이보이’ 출연한 트럼프…"포르노 2편 추가 발견"

기사 이미지

트럼프가 지난 1994년 출연한 미국 `플레이보이` 포르노. [사진 CNN 캡쳐]

도널드 트럼프(70)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가 출연한 포르노 비디오 2편이 추가로 발견됐다. 트럼프가 출연한 포르노는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미국 성인잡지 ‘플레이보이’가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5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은 지난주 트럼프가 ‘카메오 출연’한 사실이 알려진 2000년 플레이보이 ‘소프트코어 포르노(약한 수위의 포르노)’ 영화 외에도 트럼프가 1994년과 2001년에 출연한 플레이보이 포르노 영상 2편을 더 입수했다며 공개했다.

‘플레이보이 센터폴드’라는 제목이 붙은 1994년 영상에는 트럼프가 플레이보이 40주년 여성 모델 후보자를 인터뷰하는 장면이 담겼다.트럼프는 여성들에게 플레이보이 표지 모델의 자질 등을 묻고 폴라로이드 카메라로 이들의 사진을 찍었다.

트럼프가 나오는 부분에는 누드나 성을 노골적으로 묘사한 장면이 없지만 이 영상의 다른 장면에는 여성이 알몸으로 나와 도발적인 자세를 잡는다. 당시 플레이보이 수석 사진 에디터였던 제프 코언은 “잡지 40주년 플레이메이트(대표 모델)를 구하면서 홍보를 위해 트럼프를 활용했다”고 CNN에 전했다.

2001년 영상에는 트럼프가 패션쇼 무대 뒤에서 당시 여자친구인 지금의 아내 멜라니아, 플레이보이 모델 2명과 함께 있는 모습이 찍혔다. 트럼프가 나오지 않는 다른 장면에는 나체의 여성이 등장한다.

CNN에 따르면 트럼프 캠프는 추가로 공개된 영상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