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주 피해복구 지원금…롯데백화점 10억 전달

기사 이미지

롯데백화점 이원준 대표이사(오른쪽)가 5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김성주 총재에게 경주 지진 피해복구 지원금 10억원을 전달했다. [뉴시스]

롯데백화점은 5일 서울 남산동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경주 지진피해 지원을 위해 모금한 기금 10억원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성주 대한적십자사 총재, 강호권 대한적십자사 사무총장, 이원준 롯데백화점 대표이사, 이완신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 등이 참석했다.

롯데백화점은 기금 마련을 위해 지난달 29일~이달 3일 백화점 전점에서 ‘지진 피해 돕기 자선 바자’ 행사를 열고, 수익금 일부를 모금했다. 10억원은 지진피해 지역의 긴급 구호품 지원과 문화재 보수, 안전 교육 서비스 등 다양한 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허정연 기자 jypow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