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H.O.T 강타, 8년 만에 국내 단독 콘서트

기사 이미지

[사진 SM엔터테인먼트]


 
그룹 ‘H.O.T’ 출신 강타가 8년 만에 국내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강타는 오는 11월 4~6일 서울 삼성동 SM타운@코엑스아티움 SM타운 시어터에서 단독 콘서트 ‘보통의 날(Coming Home)’을 펼친다.

그가 한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여는 것은 지난 2008년 ‘이터너티-영원(Eternity-永遠)’ 이후 약 8년 만이다.

1996년 HOT로 데뷔한 지 20주년을 맞이한 해도 기념한다.

SM 가수들이 아지트로 팬들을 초대한다는 의미를 가진 SM의 콘서트 시리즈 브랜드 ‘더 아지트’의 하나다. 더 아지트는 SM 아티스트들만의 아지트로 팬들을 초대한다는 의미를 가진 SM의 콘서트 시리즈 브랜드다.

티켓 예매는 오는 10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에서 진행된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