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풍 차바][속보] 현대차 울산 2공장, 태풍 여파로 일시 가동중단

기사 이미지

태풍 피해로 침수된 현대차 울산2공장. [사진 독자 제공]

현대자동차는 5일 태풍 차바의 영향으로 울산 2공장 생산라인을 전면 가동 중단했다고 밝혔다. 현대차 울산 2공장은 아반떼와 싼타페를 주로 생산하고 있다. 

울산2공장은 침수 피해로 이날 오전 11시부터 작업을 중단했다. 울산에는 시간당 12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지면서 태화강에 홍수 경보가 발령되는 등 피해가 확산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공장 바닥에 많은 양의 빗물이 들어오는 바람에 공장을 멈출 수 밖에 없었다”며 “앞으로 태풍 영향 등을 고려해 작업재개를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