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도, 파키스탄령 카슈미르 공격…파키스탄군 2명 사살

인도가 파키스탄령 카슈미르를 공격, 파키스탄군 2명을 사살했다. 양국 국경 일대에는 긴장이 다시 고조되고 있다.

인도군은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어젯밤 인도 잠무-카슈미르 주와 주요 대도시를 겨냥해 테러를 기도하려는 파키스탄 테러범들을 막기 위해 (사실상 국경인) 통제선을 따라 이들의 은신처에 ‘외과수술식 작전’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인도 육군 작전부장 란비르 싱 중장은 “테러범들이 인도로 침투하기 위해 (파키스탄 쪽 국경 지역에) 은신해 있다는 매우 구체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정보에 따라 공격이 이뤄졌다”고 말했다.

그러나 싱 중장은 이날 공격이 지상군의 작전인지 전투기를 동원한 것인지 등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다만 그는 공격으로 테러범들에게 상당한 사상자가 발생했으며 이번 작전에 대해 파키스탄군 측에 통보했다고 덧붙였다.

파키스탄과 인도는 영토 분쟁을 벌이는 카슈미르 통제선 근처에서 종종 교전을 펼치고 있다. 하지만 양쪽 병력이 상대편 카슈미르를 침범한 경우는 드물어 확전 우려를 낳고 있다.

이날 작전은 지난 18일 인도령 카슈미르에 있는 인도 육군기지가 무장괴한의 공격을 받아 인도군 18명이 사망한 지 열흘만에 이뤄졌다. 인도는 당시 공격이 파키스탄 테러범들에 의해 이뤄졌으며 파키스탄 정부가 사실상 배후 조종했다고 비난했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