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英 케이트 미들턴·조지 왕자 사진, 아이클라우드서 해킹당해

기사 이미지

사진=영국 왕실 공식 트위터

영국 왕세손비 케이트 미들턴(34)과 조지 왕자, 샬럿 공주의 사진이 해킹으로 유출됐다.

CNN은 24일(현지시간) 케이트 미들턴의 여동생 피파 미들턴(33)의 애플 아이클라우드 계정이 해킹돼 3000여 장의 사진이 유출됐다고 보도했다. 이 중에는 케이트 미들턴과 조지 왕자, 샬럿 공주의 사진이 여러 장 포함돼 있었다.

보도에 따르면 익명의 인물이 메신저를 통해 기자들에게 이미지를 사겠느냐는 제안을 했다. 이 해커는 영국에서는 프라이버시 법률이 더 엄격한 까닭에 사진을 미국에서 팔고 싶어한다고 전했다.

유명인의 아이클라우드 계정이 해킹당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년 전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로렌스 등의 휴대전화나 컴퓨터에 저장해놓은 사진이 아이클라우드 계정에서 무더기로 해킹당해 온라인에 공개된 바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